top of page

'방통위 YTN 매각 승인' 규탄 기자회견 (2024.2.7)







2024.2.7. 결국 방송통신위원회가 YTN 매각을 승인했습니다. 노조는 윤석열 정권의 YTN 사영화 시도가 언론장악 수준을 넘어 범죄의 영역으로 들어왔다고 비판했습니다. 법적 투쟁을 통해 반드시 YTN의 원래 자리를 되찾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박순표 한국기자협회 언론공공성수호 특별위원장은 "30년 가까이 몸 담은 YTN이 말도 안 되는 자본에 공공성을 잃고 팔려나가는 데도 그저 지켜만 봐야 했다"라고 열변을 토했습니다.

조회수 10회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