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언론장악저지공동행동] "YTN 매각, 정권 애완견 채널 만들 목적" (2024.2.20)





언론장악저지공동행동 준비위원회(전국언론노동조합, 민주언론시민연합,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등)는 2024.2.20 방송통신위원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유진그룹이 YTN 인수 조건을 파기하고 YTN 해직사태 등 흑역사의 장본인을 YTN 사내이사로 통보했기 때문입니다. YTN 사내이사 2명 중 1명은 YTN 사장으로 그동안 임명돼왔습니다. 때문에 유진그룹의 통보는 기존에 YTN 사장을 뽑는 제도인 '사장후보추천위원회'를 안 열고 이사회가 임의로 사장을 정해버린다는 얘기입니다. 과거 유진그룹이 YTN 1대 주주로 승인받기 전, 'YTN 기존 제도를 존중'하겠다는 말을 뒤집은 겁니다. 노조는 언론장악저지공동행동과 함께, 방통위의 승인 취소를 촉구했습니다.

조회수 10회

Comments


bottom of page